한의원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작성일 : 19-12-09 09:58
장 속에 사는 미생물이 내 체질 결정한다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90  

"장 속의 미생물이 체질을 결정한다."


우리 몸을 이루는 세포는 10조 개인데

소장과 대장에는 100조 마리의 미생물이 살고 있대요

우리 몸무게 중 1~2kg은 장내 미생물의 무게라고 합니다

엄청난 양의 장내 미생물, 그 위력이 얼마나 대단한지 살펴볼게요 

 

[출처] 장속에 사는 미생물이 내 체질 결정한대요 (조선일보 6월 7일 재미있는 과학)

◆ 장내 미생물에 따른 ‘장 유형’ 3가지

지난 2011년 네이처에 발표된 독일 연구진의 논문에 따르면

장내 미생물 유형에 따라 같은 음식을 먹어도

남들보다 쉽게 뚱뚱해지는 체질이 될 수 있다고 해요.

사람들의 장내 미생물 유형은 어떤 종류의 세균이 많이 살고 있는지에 따라

박테로이드 데스, 프로보 텔라, 루미노코쿠스

3가지 유형으로 분류됐다고 합니다.

1. 박테로이데스 유형 

  

탄수화물 소화의 달인으로, 필요에 따라 모든 소화 효소를 척척 만들 수 있어요.

2. 프로보텔라

채식 위주로 식사하는 사람의 장에 많았다고 해요.

또 장에 있는 점액을 분해하는 성질은 ‘뮤신’과

비타민 B1을 풍부하게 만들어 각기병에 강한 장점이 있어요.

3. 루미노코쿠스 유형

연구팀이 살이 쉽게 찌는 체질이라고 밝인 유형이에요.

식이섬유가 적은 고지방 식단을 먹는 사람의 장에서 많이 발견되었다고 해요.

루미노코쿠스 미생물들이 우리몸의 세포가 당분을 잘 흡수하도록 돕기 때문에,

같은 양의 음식을 먹어도 박테로이데스형 장보다 루미노코쿠스형 장에서 더 많은

당분이 흡수되는 것이 연구진의 설명이에요.

◆ 면역·소화·흡수 돕고 … 당뇨·암에도 영향

장속의 유익한 균들은 우리몸에 침입한 병원균을 막아내고,

음식물을 소화하고 흡수하는 데 관여하며, 비타민을 만드는 효소를 생산해요.

반면 유해한 균들은 당뇨나 암 등 각종 질병을 일으켜요.

병균을 죽이는 항생제를 사용하면 장내 미생물도 함께 죽어 면역력이 약해질 수 있어요.

항생제를 먹으면 장내 세균의 균형이 깨지면서

우리 몸의 면역력이 전체적으로 낮아질 수 있다는 거지요.

◆ 장내 미생물로 병 고치는 시대가 온다

현재 ‘대변 미생물 이식 시술’이라는 치료법을 시도하여 성공했다고 해요.

연구진은 그에 따른 치료를 시행하여,

항생제 치료보다 장내 미생물 이식을 통한 치료가 효과가 좋았다는 증명을 해 보였습니다.

또한 이 프로젝트가 알찬 결실을 맺어

장내 미생물로 체질을 뒤바꿀 치료제를 만드는 날을 꿈꿔봅니다.